닫기
초등 교과연계 추천목록 청소년 주제별 추천도서 목록

십 대를 위한 영화 속 지리 인문학 여행

작성자
책씨앗
작성일
2022-11-03 15:16:20

영화 속 생생한 장면으로 살펴보는 지리와 세상, 삶의 이야기

십 대를 위한 영화 속 지리 인문학 여행




[책 소개]

만약 내가 다른 나라에서 태어났다면 어떤 삶을 살고 있을까? 우리가 어느 지역에 살고 있고, 어느 대륙과 이어져 있는지가 우리의 삶과 사고방식에 얼마나 큰 영향을 끼치는지 생각해 본다면 지리야말로 세상에서 가장 흥미진진한 학문이 된다. 지리는 우리의 삶의 방식과 생각을 가장 직접적으로 결정짓는 조건이며, 의미 없이 띄엄띄엄 발견된 사회의 현상을 하나로 이어주는 사회적 렌즈다. 지리를 알게 되면 이전에는 몰랐던 세상의 흐름과 맥락을 알게 된다. 또한 지리가 우리의 실생활과 밀접하게 영향을 주고받는 학문이자 조건임을 알게 된다. 십 대들이 지리에 대해 관심을 갖고 배워야 하는 이유는 여기에 있다. 

《십 대를 위한 영화 속 지리인문학 여행》은 흥미진진한 영화를 통해 십 대들에게 ‘지리’에 대한 흥미를 불러일으키고, 재미있는 지리인문 지식을 전해주는 책이다. 수업 시간에 어렵기만 했던 지리도 ‘영화’라는 매개를 통해 들여다보면 매우 흥미로운 지식이 된다. 더 나아가 세상을 다변적인 관점으로 바라보고 해석하게 하는 눈을 키워준다. 지리에 전혀 관심이 없던 십 대들도 영화 속 지리학을 통해 지리가 지닌 다채로운 매력과 흥미를 알게 되고, 더 나아가 지리에 대해 더욱 지적 호기심을 지피게 될 것이다. 이 책을 읽고 청소년들이 ‘지리’를 흥미로운 학문으로 여기고 가장 반가워하는 과목이 될 수 있을 것이다.

 

“영화 속 지리 여행을 떠나며 

복잡하고 다이내믹한 세상을 보는 통찰력을 키우자!”

 

역사, 경제, 정치, 환경까지! 

지루한 설명 말고 흥미진진한 스토리텔링으로 살펴보는 영화 속 지리 이야기

 

이 책은 영화 속 장면에서 들어간 지리에 대한 이야기를 흥미진진하게 살펴보며, 우리가 사는 세상을 지리적 관점에서 바라보고 이해하게끔 도와준다. 특히, 실제 사건을 배경으로 만들어진 영화들에서 그 장소가 가지는 의미를 설명하고자 노력했다. 왜 이곳에서 인종(민족) 간 갈등이 일어났는지, 왜 이곳에서 사람들이 모여 살고 흩어지게 되었는지, 왜 이곳에서 전쟁이 나게 되었는지, 왜 이곳에 자연재해가 나타날 수밖에 없었는지를 살펴보고 이야기한다. 재미있게 봤던 영화이지만, 이 책을 읽고 다시 그 영화를 봤을 때, 등장인물과 사건, 그리고 장소를 더 깊이 이해하고, 더 큰 감동을 받을 수 있을 것이다. 

<들어가는 글> 중에서

 

[출판사 서평]

“역사, 경제, 정치, 과학까지! 지리를 알면 자연적으로 알게 되는 것들!”

지루한 설명 말고 흥미진진한 스토리텔링으로 살펴보는 영화 속 지리 이야기

지리란 학문은 그저 수업 시간에 개념과 지식을 암기하고 시험이 끝나면 쉽게 잊히기 일쑤다. 하지만 지리야말로 우리의 생각과 삶에 직접 영향을 끼치는 과목이다. 우리가 어디에서 태어났는지, 우리가 어느 나라 사람인지, 바다와 가까운 곳에 살고 있는지 등 지리적 조건이 우리의 생김새와 삶의 방식, 그리고 생각까지도 영향을 주고 결정을 짓기 때문이다. 

이 책은 흥미진진한 영화 속 이야기와 장면을 통해 지리적 지식과 정보를 생생하게 알아본다. 책장을 넘길수록 흥미로운 지식을 얻으며 스크린 속 세계 여행을 떠나는 기분을 맛보게 될 것이다. 그동안 지리를 단순히 지형이나 자연 조건 정도로만 알았다면 이 책을 통해 그러한 생각은 고정관념이었음을 깨닫게 될 것이다. 지리는 그곳의 지형, 자연뿐만이 아니라 기후, 도시, 산업 등 그곳을 살아가는 사람들에 관한 모든 것을 담고 있다. 때문에 지리에 대해 알게 되면 자연스럽게 역사, 경제, 정치는 물론 과학까지 이해할 수 있게 된다. 이 책을 보며 십 대 청소년들은 지리가 지닌 다채로운 매력을 알게 되고 더 나아가 세상을 향한 다양한 지적 호기심을 품게 될 것이다.

 

대체 저 대륙은 왜 분쟁이 많은 걸까? 왜 프라이드치킨이 흑인의 소울푸드일까?

세상을 읽는 학문, 지리를 만나는 유쾌한 스크린 나들이

“왜 저 사람은 저 음식을 먹으며 눈물을 흘릴까?” “저 도시의 도로는 왜 저렇게 희한한 모양을 하고 있을까?” “왜 저 대륙은 내전을 많이 하는 걸까?”

그동안 궁금했던 영화에 등장하는 인물의 행동이나 모습, 그들이 지내는 배경에는 모두 지리가 들어 있다. 마치 비하인드 스토리를 살펴보듯이 풀어내는 이야기적 재미가 뛰어나다. 그동안 학교에서 지리를 가르치며 지리의 매력을 재미있고 효과적으로 전달하고 싶었던 저자들의 고민과 노력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이를 통해 청소년들은 영화에서 주인공 못지않게 눈부신 지리의 활약을 보며 그동안 지리는 쓸모없고 재미없다는 생각은 그야말로 편견이었음을 알게 될 것이다. 

이 책은 크게 4장으로 나뉘어 영화 속 지리의 활약을 다룬다. 1장에서는 영화 속 인물를 통해 지리와 맞닿은 ‘인종, 민족’에 관한 부분을 살펴본다. 세계 뉴스에서 전하는 다른 대륙의 무수한 분쟁과 갈등이 어디에서 시작되었는지를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2장에서는 영화의 배경으로 등장하는 도시와 인구에 대해 이야기한다. 지리적인 요건이 도시 형성과 인구에 어떻게 영향을 끼치는지 알게 된다. 3장에서는 영화 속 전쟁을 살펴보며 지리가 얼마나 전쟁에서 맹활약을 떨치는지를 보여 준다. 4장에서는 영화 속 자연 환경과 재해를 이야기하며 지리가 얼마나 우리 삶을 결정짓는지를 살펴본다. 십 대 청소년들은 이 책을 통해 그동안 인터넷 기사나 뉴스를 통해 토막토막 들었던 세계의 이슈와 현상들이 지리를 통해 모두 서로 연관되어 있음을 알게 된다. 꽉 분절되어 있던 세계 이슈가 하나로 이어지는 통쾌한 경험을 할 수 있게 될 것이다. 세계를 무대로 나아갈 십 대 청소년들에게 가장 흥미진진한 지리인문서가 될 것이다.

 

 

[지은이]

성정원

경기도에서 지리 교사로 근무하고 있다. 논리적 전개와 생각지도 못했던 반전이 있는 영화를 좋아한다. 지리의 시선으로 바라보면 세상 이야기는 한 편의 영화가 된다. 그래서 지리를 좋아한다. 

 

이지은

경기도에서 지리 교사로 근무하고 있다. 방구석에서 뒹굴뒹굴하며 영화 보는 걸 좋아한다. 직업병인지…. 어느 순간 영화의 한 장면, 한 장면을 지리적으로 보려고 애쓴다. 영화 속 의미 있는 장면을 포착해서 수업 때 학생들과 이야기를 나누면 즐겁다.

 

정지민

경기도에서 지리교사로 근무하고 있다. 여행을 갈 때 ‘이건  꼭 봐야 해’를 딱히 따지지 않는다. 모든 장소는 그곳에서의 수많은 이야기들이 쌓여 만들어진 것이라 평범한 동네길마저도 ‘그냥 다 매력적’이니까. 영화는 이런 장소들을 무심한 듯 의미 있게 보여주어서 좋다.

 

한병관

경기도에서 지리 교사로 근무하고 있다. 수업 중 학생들의 삶에 숨어 있는 지리 이야기를 해주는 것을 가장 좋아한다. 지리는 항상 우리 일상 속에 있다.

 

 

[이 책의 구성]

Chapter 01 지리로 보는 인종과 민족의 갈등 이야기 

치열한 내전에서 아프리카의 아픈 역사를 엿보다 <모가디슈>

그들의 여행으로 드러난 차별로 얼룩진 미국의 민낯을 보다 <그린 북>

그곳은 원래 애버리지니들의 땅이었다 <토끼 울타리>

 

Chapter 02 지리로 보는 도시와 인구 이야기

화려한 대도시에 사는 소외된 이들의 보금자리 <인 더 하이츠>

아무도 태어나지 않는 도시가 그려 내는 디스토피아 <칠드런 오브 맨>

도시 재개발, 새로운 것은 뭐든 좋은 것일까? <염력>

LA라는 도시가 특별한 이유 <라라랜드(LA LA LAND)>

 

Chapter 03 지리로 보는 전쟁 이야기

세계의 운명을 건 대 탈출, 그 성공의 키는 바로 지리다! <덩케르크>

제국이 탐내던 척박한 땅, 그곳에서 치러진 전쟁 이야기 <12 솔져스>

태평양 전쟁의 마지막을 그려 낸 화산섬의 전투 <이오지마에서 온 편지>

 

Chapter 04 지리로 보는 자연환경과 재해 이야기

만일 한반도에서 화산이 폭발한다면? <백두산>

인간의 욕심이 만들어 낸 검은 바다 <딥워터 호라이즌>

기후 위기는 이제 미래의 일이 아니다 <투모로우>

관련 도서

엑셀 다운로드
등록

전체 댓글 [0개]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